본문 바로가기
심리학 개론

기억 상실증 - 순행성 기억 상실증 과 역행성 기억 상실증

by 심려자 2021. 1. 6.

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과 역행성 기억 상실증 (Retrograde amnesia)


기억 상실증의 증상은 역행성 기억 상실증 (Retrograde amnesia) 과 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으로 나눈다. 역행성 기억 상실증 (Retrograde amnesia) 은 기억 상실증이 발병한 시점 (예를 들어 두뇌의 손상된 시점) 을 기준으로 그 이전의 경험을 기억하지 못하는 문제이다. 두뇌의 손상이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과거의 기억을 지웠다는 의미로 역행성 이라는 용어를 쓴다. 기억이란 신경세포간의 연결로 저장되니 특정 기억을 저장하고 있는 세포들이 파괴되면 그 기억을 잃게되는 것이다.

반면에 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은 발병시점 이후 (앞으로) 의 경험을 기억하지 못하는 문제를 지칭한다. Antero 라는 말은 “앞으로” 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. 그래서 순행이라고 번역되는 것이다. 순행성 기억 상실증 은 새로운 기억을 만들지 못하는 문제라고 보면 이해가 더 쉽다. 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은 여러 영화의 소재로 쓰였다. 니모를 찾아서 Finding Nemo 라는 디즈니 만화 영화의 도리 캐릭터, 첫 키스만 50번째 (50 first dates) 의 여주인공 (베리모어), Memento 의 주인공들이 순행성 기억 상실증을 가지고 있다.


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은 주로 해마 (hippocampus, 두뇌의 한 영역) 의 손상에 의해 발생하는데 그걸 밝혀내는 데 의도하지 않게 크게 기여한 사람이 HM (Henry Molaison) 이라는 사람이다. 이 사람은 심한 뇌전증 (간질병) 을 앓고 있었고 그 증상을 통제하기 위해 뇌수술을 통해 해마와 그 주위부분을 제거해 버렸다. 그때가 1953 년이었는데 당시엔 해마가 기억의 생성에 중요한 기능을 하는지도 몰랐고 또 두뇌의 일부를 잘라내버리는 수술을 겁없이 하던 시절이었다. H.M. 은 새로운 기억을 만드는 능력을 잃어버렸고 기억 심리학과 신경과학사상 가장 유명한 환자가 되었다. 이 수술은 해마의 기능에 대한 완벽한 실험이었던 셈이다. 그는 수술로 새로운 기억을 만드는 기능은 잃어버렸지만 언어 능력이나 지능 (평균이상),성격 등은 예전과 큰 차이가 없었다고 한다.

Suzanne Corkin 이라는 신경심리학자는 HM 을 46 년간 옆에서 관찰하고 대화하며 연구했는데 HM 을 만날 때마다 자기가 누구인지 소개해야 했다고 한다. HM 은 거울에 비친 자기 얼굴을 보면 놀라고 (기억하고 있는 자신의 얼굴은 수술전기억하고 있는 젊은 얼굴이므로) 부모의 죽음에 대한 뉴스도 들을 때마다 처음 듣는 듯한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. 그러나 HM 은 금방 그런 충격과 슬픔은 금방 잊어버렸다. HM 은 자신이 문제가 있다는 것을 대체로 이해하고 있었으나 평소 행복해 보였고 사람들에게 아주 친절했다고 한다. 해마의 손상에 따른 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는 그러나 모든 기억의 생성을 막는 것은 아니다. 주로 내가 언제 뭘 경험했다는 의식적인 기억은 만들어지지 않지만 무의식적인 기억 즉 습관이나 반복학습을 통한 간단한 기술같은 기억은 해마의 기능없이도 만들어질 수 있다. HM 이 40 년 넘게 만나왔던 신경심리학자 Suzanne Corkin 이 자기 이름 (Suzanne) 을 얘기하면 HM이 바로 이어 성 (Corkin) 을 말하기도 했다고 한다. 하도 같은 이름을 들으니 무의식적인 연상 기억이 생성된 것이다. '첫 키스만 50번째' 라는 영화에서도 주인공이 무언가를 기억하는 장면이 나온다. H.M 은 순행성 기억 상실증 (Anterograde amnesia) 뿐 아니라 역행성 기억 상실증 (Retrograde amnesia) 증상도 보였다. 그는 수술전 11년 정도의 기억도 잃어버렸다고 한다. 27 세에 수술 을 했는데 16세 이전 기억만을 유지하고 있었다. 그의 뇌손상은 해마 뿐 아니었던 것이다. 

'심리학 개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휴리스틱 (Heuristic)  (0) 2022.03.07
매슬로우의 자아실현  (0) 2021.06.16
기억 상실증 - 순행성 기억 상실증 과 역행성 기억 상실증  (0) 2021.01.06
기억력의 천재들  (0) 2020.12.31
조작적 조건형성  (0) 2020.12.30
고전적 조건형성  (0) 2020.12.26

댓글0